오늘 집으로 가던중에 본 바보새끼?! 본문

부릉부릉/소식/정보/이벤트

오늘 집으로 가던중에 본 바보새끼?!

서민당총재 2011.07.05 22:21


요즘 적어보려고하는 어플을 구동하면 넥서스S에서 그닥 잘 안돌아가서 대충글도 못적고 이리저리 나름 바쁘게 댕기다 아무 생각없이 집으로 이동하던중 어마어마한 것을 봤습니다.

자동차 보닛에 바보새끼라고 적혀있는 것을 봤는데, 처음에는 아무 생각없이 먼지에다 적어놓은 것이라고 생각하고 지나려는 찰라에 먼지에 적었다고 보기에는 글자가 너무 날카롭게 느껴져 자세히 들여다 봤더니 누가 차에다가 뭔가로 긁어놓았다군요 0ㅁ0;;;;


정말 놀랐습니다.
어찌 남의차에 이런짓을 해놓을 수 있는지 이해가 안가내요. 아파트 단지라 어딘가에는 CCTV가 있을 것이고, 요즘 많은 차들이 블랙박스를 달고다니기에 적었다면 거의 100% 잡히는 시대가 왔는데도 이런짓을 해놓았습니다.
(아... 우리 아파트는 오래된 곳이라 CCTV가 없는 것 같기도 하네요 0ㅁ0;;;;)

하지만 순간 '이 차주가 얼마나 개념없는 짓을 했을까?' 라는생각도 잠시 했었습니다.
저도 처음에는 여성 운전자분들에 대해서 그다지 편견이 없었다가 도로에서 몇번 죽을고비 넘기고 엄청난 편견을 생긴사람으로서 순간 김여사?? 김사장?? 등등이 떠 올랐습니다.
(짱궈국 인간들도 없던 편견이 백팩에서 같이살면서 인간취급 안하는 사람으로 바뀌었습니다.)

아마 내일아침이면 차주가 이 모습을 보면서 분노의 브레스를 뿜겠죠?? ^ ^;;
ㅎㄷㄷ한 내일아침이 기대됩니다. (물론 제 차 아님 ㅋ)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Comments 9
  • 뇌세포 2011.07.05 22:38 신고 다음 포스팅에 편견 가지게된 사건들 좀 이야기해주세요 ㅋㅋ
  • BlogIcon 서민당총재 2011.07.05 22:41 신고 김여사님 이야기는 솔직히 이제는 기억나지 않지만 그 당시 진짜 염통이 쫄깃해져서 죽을뻔했습니다. 9ㅁ9(몇번이나!!)

    장꿔색히들은 드럽기가 진짜 아우~~기냥!! 시끄럽기가 아유~!!! ㅅㅂ!!!! 지들만 생각하기는 진자 일본이 개인적이다 양키가 개인적이다 이딴소리는 다 구라임!! 장꿔가 우주제일!!!
    (제가 제 주변사람들 중에서 가장 드럽고 시끄러운 인간인데, 저는 진짜 양반중에 양반!! 사대부임!!)
  • 뇌세포 2011.07.06 06:36 신고 그랬군요 ㅋㅋ 하긴 저도 학교다닐때 같이 수업듣는 중국인들 머리감은걸 본적이 없어요
  • BlogIcon FIAP 편집국장 2011.07.05 23:37 신고 총재님께서도 짱꿔들한테 호되게 당하신 적이 있으시군요.. 그거 안 당해 보면 절대 모르죠. 저그랑 비슷하다고 보시면 됩니다.ㅎㅎ

    재미있는 글 잘 보고 갑니다. 또 뵐게요.^^
  • BlogIcon 서민당총재 2011.07.06 21:53 신고 오~ 반갑습니다.
    요즘 이곳저곳에 댓글다신거 많이 봅니다. ㅎㅎㅎ
    제 블로그도 재방문해주신거 감사할 따름이죠 ^ ^
  • BlogIcon NNK 2011.07.06 03:13 신고 제 차 아님 이거보고 다행이라 생각했답니다 ㅎㅎ
    괜히 마음아프실까봐 ^^
  • BlogIcon 서민당총재 2011.07.06 21:53 신고 저는 차가 없거든요....
    그게 더 마음아픔 ㅠ,.ㅠ
  • 한국어문화 2011.10.26 22:09 신고 총재님~ 마음 아파 하지 마세요.
    우리에게는 아직 BMW가 있자나요.
    BMW = Bus, Metro, Walking
  • BlogIcon 서민당총재 2011.10.27 00:44 신고 아흥~~~~ ㅠ,.ㅠ
    BMW Z4 제 꿈의 자동차!!!
댓글쓰기 폼
Total
14,468,660
Today
139
Yesterday
1,049